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2,57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대통령실·정부뉴스] 청와대 개편안은 사실상 朴당선인 `단독 작품'
청와대 2실 9수석 체제로/사진설명대통령직 인수위원회가 21일 공개한 청와대 조직개편안은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이 주도한 것으로 알려졌다.지금의 청와대 조직이 정부 부처와 업무중복이 많은데다 민정수석실 등으로 대표되는 일부 조직들의 `월권'이 정국에 불
독도신문   2013-01-22
[대통령실·정부뉴스] 청와대, 임기 말 동시다발 4大 악재에 곤혹
청와대 기류가 무겁게 가라앉고 있다.이명박 대통령의 임기를 불과 1개월여 앞두고 국정운영에 부담을 줄 악재들이 동시다발로 불거지고 있기 때문이다.이 대통령의 치적이라고 자부해온 4대강 살리기 사업에 대해 감사원이 `총체적 부실'이란 판정을 내린 데다,
독도신문   2013-01-18
[대통령실·정부뉴스] 李대통령 "기업은 바른길 가고 국민은 기업아껴야"
이명박 대통령은 17일 "기업은 바른길을 가고, 국민을 기업을 아끼고 격려하며 기업하기 좋은 나라,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만들어 가야 많은 일자리를 창출할 수 있다"고 말했다.이 대통령은 이날 2012년도 고용창출 우수기업 관계자들을 청와대 영빈관
독도신문   2013-01-17
[대통령실·정부뉴스] 朴당선인 "북핵 개발 불용..대화 창은 열어둘 것"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은 16일 "북한의 핵개발은 용납할 수 없으며 단호히 대응하겠지만 대북 인도적 지원을 포함한 대화의 창을 열어둘 것"이라고 말했다.박 당선인은 이날 오후 서울 통의동 집무실에서 커트 캠벨 미국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가 이끄는 미국
독도신문   2013-01-16
[대통령실·정부뉴스] 朴당선인 "한미동맹, 포괄적 전략동맹으로 발전해야"
박 당선인 미 대표단 접견/사진설명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은 16일 "한미간 동맹관계가 21세기형 포괄적 전략동맹으로 더욱 발전해 나가야 한다"고 밝혔다.박 당선인은 이날 오후 서울 통의동 집무실에서 커트 캠벨 미국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가 이끄는 미국
독도신문   2013-01-16
[대통령실·정부뉴스] <정부조직개편> 공무원 100만명 시대 열리나
조직개편, 방송 시청하는 공무원들/사진설명대통령직 인수위원회가 15일 발표한 정부부처 조직개편은 공무원 사회에 한바탕 구조조정을 예고했다.새로 만들어진 부처로 대거 인력 이동이 예상되는 가운데 조직개편의 후속 조치로 단행될 부처 업무분장에 따라 이삿짐
독도신문   2013-01-15
[대통령실·정부뉴스] 李대통령, 세종시서 첫 국무회의 주재
이 대통령, 국무회의 개회/사진설명이명박 대통령은 15일 세종특별자치시 정부세종청사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했다.이 대통령이 세종청사에서 국무회의를 주재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이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세종청사 개청으로 인해 우려되는 행정비효율을 최소화
독도신문   2013-01-15
[대통령실·정부뉴스] 朴당선인 "北변화ㆍ신뢰외교 위해 英ㆍ佛과 협력"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은 14일 프랑스와 영국의 주한대사를 차례로 만나 북한의 태도 변화와 `신뢰외교' 구축을 위해 양국 간 협력과 공조를 강화해야 한다는 입장을 밝혔다.박 당선인은 동남아국가연합(아세안) 회원국인 9개국 대사들과도 만나 `아세안 외교'
독도신문   2013-01-14
[대통령실·정부뉴스] 李대통령 "부처, 인수인계시 무리한 정책추진 안돼"
이명박 대통령은 14일 "정권 인수인계 시기의 어수선한 틈을 타서 부작용이 심각해질 수 있는 정책들을 각 부처에서 무리하게 추진하고 있는 게 없는지 각 수석실이 중심이 돼서 점검해달라"고 지시했다.이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열린 수석비서관회의에서
독도신문   2013-01-14
[대통령실·정부뉴스] 李대통령 "캐나다와 50년간 괄목할 관계 발전"
이명박 대통령과 데이비드 존스턴 캐나다 총독은 14일 수교 50주년을 맞이해 축하 서한을 교환했다.이 대통령은 "한국전에 참전한 캐나다와는 특별한 인연으로 맺어진 전통적 우방"이라면서 "1963년 수교 이래 폭넓은 분야에서 괄목할 관계 발전을 이
독도신문   2013-01-14
[대통령실·정부뉴스] 靑, SNS로 국정성과 홍보 `활발'
청와대가 운영 중인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가 홍보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다.모바일 시대를 맞아 정부와 청와대의 소식을 알리는 데 젊은 층을 중심으로 사용자가 늘어나는 추세인 페이스북, 트위터 등과 같은 SNS 활용에 주력한 결과다.청와대가 페이스
독도신문   2013-01-10
[대통령실·정부뉴스] 정부, 전기료 인상 적극 추진..5% 올릴 듯
서울 강남구 삼성동 전력거래소 모습/자료사진정부는 이달 중 전기요금을 5% 미만으로 인상하는 방안을 적극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9일 알려졌다.정부 고위 관계자는 이날 연합뉴스와의 통화에서 "이달 중 전기요금을 인상할 것"이라며 "산업용 전기요금
독도신문   2013-01-09
[대통령실·정부뉴스] 김 총리 "기관별 입장 대외적으로 내세우면 안돼"
국무회의 주재하는 총리/사진설명김황식 국무총리는 8일 "정부 차원의 충분한 논의 없이 각 기관에서 조직의 입장을 대외적으로 내세우는 일이 있어서는 결코 안된다"고 말했다.김 총리는 이날 오전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무회의에서 "지난 6일
독도신문   2013-01-08
[대통령실·정부뉴스] 영토갈등 中ㆍ日, 박근혜 당선인 `공들이기' 경쟁
영토 문제로 심각한 갈등을 겪고 있는 중국과 일본이 발 빠르게 고위급 특사를 한국에 파견하는 등 `박근혜 정부'와의 관계를 돈독히 하는데 공을 들이고 있다.지난 4일 주요국 중 처음으로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 특사단을 파견한 일본 정부에 이어 중국
독도신문   2013-01-07
[대통령실·정부뉴스] 李대통령 "세계경제 위기 속 오히려 기회 잡아야"
건배하는 경제인들/사진설명이명박 대통령은 4일 "세계 (경제)가 어렵다고 하지만, 기업들이 기술개발을 하고 정부는 기업들의 위기극복에 어떻게 도움을 줄지 생각하고 근로자들도 역할이 무엇인가, 이렇게 노사정이 힘을 합치면 더 빨리 이길 수 있다"고
독도신문   2013-01-05
[대통령실·정부뉴스] 李대통령 "경제위기 우리가 가장 빨리 극복할 것"
신년인사회서 인사말하는 이 대통령/사진설명이명박 대통령은 3일 강창희 국회의장을 비롯한 5부 요인과 국무위원, 경제 5단체장 등 주요 인사를 청와대로 초청해 오찬을 겸한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이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신년 인사 직후 영국 이코노미스트지
독도신문   2013-01-03
[대통령실·정부뉴스] 李대통령 "NLL은 통일까지 우리 영토선이자 평화선
이명박 대통령은 1일 새해 첫날 근무 중인 각계인사들과 전화통화를 하고 이들을 격려했다.이 대통령은 최전방 백령도에서 근무 중인 해병 6여단 조동택 준장과의 통화에서 "북방한계선(NLL)은 남북통일까지 우리의 영토선이자 평화선이다"면서 "목숨을
독도신문   2013-01-02
[대통령실·정부뉴스] 李대통령 "공직자, 정권교체기 좌고우면 말아야"
 이명박 대통령은 28일 "5년마다 항상 한번씩 정권이 바뀌니까 우리도 이제 정부 인수인계 문화를 (새롭게) 정립해야 한다"고 말했다.이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 춘추관에서 청와대 출입기자단과의 송년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통해 "당이 같거나
독도신문   2012-12-28
[대통령실·정부뉴스] 李대통령 "경제성장보다 더 놀라운 것은 안보태세"
최전방 부대 방문한 이 대통령/사진설명이명박 대통령은 27일 "우리가 이렇게 괄목할 만한 성장을 하는 동안 반대쪽에서는 오로지 전쟁 준비만 하고 있으니 우리의 안보가 대단하다는 평가를 받는 것"이라고 말했다.이 대통령은 이날 강원도 화천 15사단
독도신문   2012-12-27
[대통령실·정부뉴스] 李대통령 "韓日 협력, 세계 평화ㆍ번영에 중요"
이명박 대통령은 26일 "한일 양국이 미래지향적으로 협력하는 것은 양국과 동북아, 세계 평화와 번영을 위해서도 중요하다"고 말했다.이 대통령은 이날 취임한 아베 신조(安倍晋三) 신임 총리에게 보낸 축하 서한에서 "한일 양국은 가까운 이웃이자 우방
독도신문   2012-12-26
 111 | 112 | 113 | 114 | 115 | 116 | 117 | 118 | 119 | 120 
신문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불편신고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우체국 사서함 제1135호.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국회대로 800. 여의도타워(국회의사당 앞)
대표전화 : 02) 782-0008   |  이메일 : dokdotimes@daum.net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60  |  사업자등록번호 : 2001년 6월1일 등록번호 107-19-79815  |  통신판매업신고 : 서을영등포아 0745호
편집자문위원장 : 허대범  |  부설:리서치  |  전문: 독도연구:조경래 박사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金斗洙
Copyright © 2000 ~ 2013 독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독도신문 후원계좌 농협은행 816901-04-023500 독도신문 김두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