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57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한일우호] 한일언론인 "日, 尹정부에 기대감…강제징용 문제가 난제"
한국과 일본 언론인들이 다음 달 윤석열 정부가 출범하면서 한일관계가 개선되리라는 기대감을 안고 있지만, 강제징용 소송 현금화 문제가 양국 관계에 큰 난제가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특히 일본 측은 한미일 3각 안보협력 강화가 향후 한일관계를 풀어나갈 열
독도신문   2022-04-14
[한일우호] 日 전 문부과학성 차관 "교과서 검정이 정치에 지배됐다"
마에카와 전 차관 인터뷰 "각의 결정이 올바른 역사라는 보증 없다""정치로 교육 비틀면 안 돼…푸틴의 러시아 같은 세상 돼" 마에카와 기헤이 전 일본 문부과학성 사무차관은 최근 일본 교과서 검정에서 '강제연행' 등 일본 정부의 입맛에 맞지
독도신문   2022-04-11
[한일우호] 10만 누리꾼 "日사도광산 세계유산 반대"…서경덕,유네스코 전달
"日, 강제노역 사실 숨긴 채 유네스코 등재만 노리는 꼼수" 알려줘유네스코 190여 회원국·세계유산위원회 21개 위원국에 전달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일본 정부가 일제 강점기 조선인 강제동원 현장인 사도(佐渡)광산을 유네스코(UNESCO) 세계문화유산
독도신문   2022-04-07
[한일우호] '평화의 소녀상' 도쿄 전시회 성황리 폐막…"티켓 매진"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를 상징하는 '평화의 소녀상' 등이 전시된 '표현의 부자유전 도쿄 2022'이 성황리에 폐막했다. 주최 측인 '표현의 부자유전·도쿄실행위원회'(이하 실행위)에 따르면 약 1천600명이 지난 2~5일 도쿄도 구니다치시 시민예술홀에서
독도신문   2022-04-06
[한일우호] 일한의원연맹 "한국 새 정권 출범 기회로 한일관계 개선 노력"
일한의원연맹이 다음 달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취임을 계기로 한일관계 개선을 위해 노력해 나가기로 의견을 모았다고 일본 방송 NHK가 5일 보도했다. 한일의원연맹의 일본 측 파트너인 일한의원연맹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자민당과 입헌민주당 등 여야 국회의원
독도신문   2022-04-05
[한일우호] '평화의 소녀상' 전시 올해도 일본 각지에서 계속된다
작년에 이어 올해도 '평화의 소녀상' 등을 전시하는 '표현의 부자유전'이 일본 각지에서 개최될 전망이다. 3일 '표현의 부자유전·도쿄실행위원회'(이하 실행위)에 따르면 전날 도쿄도 구니다치시에서 표현의 부자유전이 개막한 데 이어 나고야 등 다른 3개
독도신문   2022-04-04
[한일우호] 日, 태평양전쟁 조선인 '전범' 피해자 배상 67년째 외면
피해단체, 日국회서 집회 열고 제1야당에 법률 제정 재차 요청조선인 전범 피해자 문제 해결 위한 법률 제정 요청서 제출 태평양전쟁 기간 일제에 의해 동원됐던 조선인 'BC급 전범' 피해자 문제 해결을 위해 일본에서 피해자 단체인 동진회가 결성된 지 1
독도신문   2022-04-01
[한일우호] 尹당선인측, 日교과서에 "어떤 역사 왜곡에도 단호 대처"
입장 직접표명 자제하다 민주당 공세에 대응 수위 높여민주당에 "국내정치에 외교 이용 언급 유감, 금도 지켜야"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 측이 31일 일본의 '역사 왜곡' 교과서와 관련해 "앞으로 그 어떤 역사 왜곡에도 단호히 대처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
독도신문   2022-03-31
[한일우호] 전범기 광고라니…유튜브에 한국어로 등장한 '욱일기 광고'
日 외무성 제작한 홍보 영상, 욱일기 미화 내용 가득반크 "욱일기는 나치 하켄크로이츠 같은 전범기"…유튜브에 항의·광고금지 요청 일본 외무성이 제작한 욱일기 홍보 영상이 국내 유튜브에 한국어 광고로 버젓이 등장해 거센 반발을 사고 있다.
독도신문   2022-03-28
[한일우호] 일본 국민 72% "윤석열 당선에도 한일관계 변하지 않을 것"
일본 국민 10명 중 7명은 한국 차기 대통령으로 한일관계 개선을 강조해온 윤석열 후보가 당선됐음에도 악화한 양국 관계가 변하지 않을 것으로 전망한 것으로 조사됐다. 일본 교도통신은 19∼20일 전화 여론조사를 한 결과 향후 한일 관계 전망에
독도신문   2022-03-21
[한일우호] 北매체 "南 친일세력 활개치는 세상 된다면"…尹당선인 겨냥했나
윤석열 대통령 당선인과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가 11일 전화 통화하고 한일관계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고 일본 NHK와 교도통신이 보도했다. 통화는 이날 오전 10시 30분부터 약 15분간 진행됐다.북한 대외선전매체가 12일 남한에서 '친일세력이 활개
독도신문   2022-03-14
[한일우호] 일본, 문대통령 '역사직시' 발언 주목…"해결책 제안 없어"
일본 측은 문재인 대통령이 3·1절 기념사에서 역사 직시를 촉구한 것에 주목했다. 교도통신은 문 대통령이 이날 기념행사 연설에서 일본이 선진국으로서 리더십을 가지기를 진심으로 바란다면서 "그러기 위해서 일본은 역사를 직시하고, 역사 앞에서 겸허해야 한
독도신문   2022-03-02
[한일우호] 일본, 사도광산 세계유산 추천서에 '조선인 강제노동' 제외
"16∼19세기 기술이 세계유산으로서 가치"…일제강점기 사실상 배제역사왜곡 티 덜 나게 시대표현 없이 '사도섬 금광' 명칭 사용강제노동 부정은 군함도 등재 때와 마찬가지…역사 논쟁 불가피 일본 정부가 일제 강점기 조선인
독도신문   2022-02-14
[한일우호] 러, 日 사도광산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반대 입장 밝혀
세계유산위원회 위원국인 러시아가 일본의 사도(佐渡) 광산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 추진을 비판하며 이에 반대한다는 입장을 분명히 했다. 리아노보스티 통신에 따르면 마리야 자하로바 러시아 외무부 대변인은 9일(현지시간) 정례 브리핑에서 러시아가 관련 문제
독도신문   2022-02-11
[한일우호] "제2 사도광산 대응할 상설기구 필요"
당시 재직 전문가 3명 "이스라엘 '야드바셈' 같은 기관 있어야""한국이 보유한 강제동원 기록물도 가치 커…등재 추진해야" 해방 후 반세기 이상 지나 뒤늦게 시작된 한국 정부 차원의 일제 강제동원 피해 진상규명은 전담기구의 법적 활동기간
독도신문   2022-02-04
[한일우호] "징용 현장 '군함도', 일본서 흥미성 문화콘텐츠로 소비돼"
일본 정부가 조선인 징용 사실이 드러난 사도(佐渡) 광산의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를 추진하는 가운데 2015년 세계유산이 된 또 다른 강제노동 현장인 이른바 '군함도'(하시마·端島)가 일본에서 흥미 위주의 대중문화 콘텐츠로 소비되고 있다는 지적이 나왔
독도신문   2022-01-31
[한일우호] 군함도에 이어 사도광산까지…한일 다시 '역사전쟁'
아베 "역사 싸움 피할 수 없다"…역사 왜곡 준동'강제노역 알린다' 약속하고 "조선인이 더 좋은 것 먹었다" 뒤통수한국, 등재 저지 외교…일본에 군함도 약속 이행 압박 일본 정부가 결국 일제 강점기 조선인 강제 노역 현장인 사
독도신문   2022-01-28
[한일우호] 일본, 조선인 징용 현장 사도광산 세계유산 추천 결정
일본 정부가 28일 일제강점기 조선인 징용 현장인 사도(佐渡) 광산을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추천하기로 결정했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총리는 이날 저녁 기자들에게 사도 광산을 유네스코에 세계유산 등재 후보로 추천하기로 했다고
독도신문   2022-01-28
[한일우호] 靑 찾은 이용수 할머니…위안부 문제 유엔고문방지위 회부 촉구
추진위 "시간 많지 않아…대통령 답 없으면 청와대 앞서 시위"외교부 "국제법적 실현성 등 포함해 신중하게 검토"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94) 할머니가 25일 청와대를 찾아가 위안부 문제의 유엔 고문방지위원회(CAT) 회부를 다시
독도신문   2022-01-26
[한일우호] 일본 "조선인 강제노동 자료없다"…사도광산 '역사왜곡' 조짐
니가타현 지사, 정부에 공식 추천 압박…"강제노동과 관계 없다" 주장군함도 약속 안 지킨 일본…한일관계 악화·심사탈락 '부담' 일본 니가타(新潟)현 사도(佐渡) 광산을 세계문화유산으로 추천하는 문제를 놓고 일본 보수·우익 세력
독도신문   2022-01-19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불편신고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우체국 사서함 제1135호.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국회대로 800. 진미타워(국회의사당 앞)
대표전화 : 02) 782-0008   |  팩스 : 02) 782-0104  |  이메일 : dokdotimes@daum.net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60  |  사업자등록번호 : 2001년 6월1일 등록번호 107-19-79815  |  통신판매업신고 : 서을영등포아 0745호
편집자문위원장 : 허대범  |  고문:이규윤  |  부설:리서치  |  전문: 독도연구:조경래 박사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金斗洙
Copyright © 2000 ~ 2013 독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독도신문 후원계좌 농협은행 816901-04-023500 독도신문 김두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