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8,275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언론보도 종합] 조어도, 다시 중-일 영토 분쟁 소용돌이에
일본이 실효 지배하고 있는 센가쿠열도( 중국명 댜오위타이 군도) 의 주요 섬인 조어도가 새해들어 다시 영토분쟁의 소용돌이에 휩싸일 조짐을 보이고 있다.  3일 오전 9시 일본 오카나와현 이시카키시의원 등 3명이 조어도에 상륙한 사건과 관련해 중국 외교
독도신문   2012-01-04
[언론보도 종합] "북한 군사력 역대 `최강`"
북한의 현재 군사력이 역대 최강의 수준이라는 분석이 나왔다.한국경제연구원(이하 한경연)은 최근 간행된 `북한의 군사력과 군사전략`이라는 보고서를 통해 북한의 군사력 증강 패턴과 군사전략을 분석하고 그 위협에 대처하기 위한 방안을 강구할 것을 촉구했다.
독도신문   2012-01-04
[언론보도 종합] 군인들 손 꽉잡고 귀엣말도…자신감·친근함 과시
북한의 새 지도자 김정은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부위원장이 첫 공식활동에서 '인민들'과 활발한 스킨십을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4일 연합뉴스가 김 부위원장의 지난 1일 '근위서울류경수 제105탱크사단' 방문 장면을 담은 조선중앙TV의 13분짜리 기록영화(
독도신문   2012-01-04
[언론보도 종합] "김정은, 生母출신 감추려 강경한 대일정책 펼칠 것"
김정은과 그의 친모(親母)인 고영희. /연합뉴스 권력을 대물림한 북한 김정은이 ‘출신성분 콤플렉스’를 감추기 위해 강경한 대(對)일본 정책을 펼칠 것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북한 전문가로 꼽히는 일본 간사이대 이영화 교수는 4일 북한전문매체 데일리N
독도신문   2012-01-04
[언론보도 종합] 美 캠벨, 中과 '포스트 김정일' 논의(종합)
(베이징=연합뉴스) 인교준 특파원 = 미국의 한반도 정책 실무 책임자인 커트 캠벨 국무부 동아태 차관보가 4일 베이징(北京)에서 중국 외교부의 장즈쥔(張志軍), 추이톈카이(崔天凱) 부부장과 면담했다.   지난 3일 밤 베이징에 도착한
독도신문   2012-01-04
[투데이북한] 北 "불에 타지 않는 방화천 개발"
북한의 환경공학연구소가 불에 타지 않는 천을 개발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4일 보도했다.   중앙통신은 최근 천의 특성에 대한 평가시험을 통해 천의 방화, 방열특성 지표값들이 국제적 수준에 도달했음을 확증했다고 전했다. &nbs
독도신문   2012-01-04
[투데이북한] "북한 군사력 역대 '최강'"<한경연>
 북한의 현재 군사력이 역대 최강의 수준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한국경제연구원(이하 한경연)은 최근 간행된 '북한의 군사력과 군사전략'이라는 보고서를 통해 북한의 군사력 증강 패턴과 군사전략을 분석하고 그 위협에 대처하기
독도신문   2012-01-04
[투데이북한] 캠벨 美 차관보 방한..'김정일 사후' 논의
커트 캠벨 미국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가 4일부터 2박3일 일정으로 한국을 방문한다.   캠벨 차관보는 방한 기간 외교통상부 김재신 차관보와 임성남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 등을 만나 김정일 국방위원장 사후 북한의 동향을 점검하
독도신문   2012-01-04
[국회25시] 인사전문가들 與에 쓴소리.."불신부터 극복"
한나라당 비상대책위원회가 4일 주최한 `인재영입 워크숍'에 초청받은 인사전문가들은 당의 기존 인재영입 방식에 대해 쓴소리를 쏟아냈다.   이들은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워크숍에서 "우수한 인재를 뽑으려면 국민 불신을 해소하려는 노력이
독도신문   2012-01-04
[국회25시] 중소 PP들, '미디어렙법ㆍ종편출범ㆍFTA' 3중고
 유료방송의 중소 채널사용사업자(PP)가 미디어렙(방송광고판매대행사)법과 한미자유무역협정(FTA), 종합편성채널의 출범으로 '3중고'를 겪고 있다.   4일 국회와 미디어업계 등에 따르면 지난 1일 국회 문화체육관광방송통신위
독도신문   2012-01-04
[국회25시] 英 신문 "김근태는 한국민주주의 대부"
영국의 권위있는 일간지인 `더 타임스'가 3일 김근태 민주통합당 상임고문의 민주화 운동 역정을 자세히 소개하는 내용의 부고 기사를 실었다.   이 신문은 5단 크기의 기사에서 김 상임고문에 대해 "수감중 심한 고문을 당했던 반독재
독도신문   2012-01-04
[청와대·정부·지자체뉴스] 軍, 대통령 참석 토론서 '결의' 다져
군은 4일 이명박 대통령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연두 업무보고회 및 토론회에서 적의 도발에 확고한 대비태세를 갖추겠다고 결의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업무보고에 이어 10시50분부터 1시간가량 진행된 토론회에서 야전부대 장교들은 대
독도신문   2012-01-04
[청와대·정부·지자체뉴스] 김총리, 노량진 수산시장 새해 첫 현장방문
 김황식 국무총리가 4일 오전 새해 처음으로 노량진 수산시장을 현장 방문했다.   김 총리는 수협중앙회의 현황 보고를 받은 뒤 "활발하게 움직이는 모습을 보기 위해 찾아왔다"고 말했다. 실제로 이날 방문은 김 총리가 "
독도신문   2012-01-04
[독도자료·여론조사] 도쿄도 교원직원조합, '독도는 일본영토라고 할 수 없다'는 자료작성
2011.10.28산케이 신문 10/28 도쿄도 교직원 조합(도교조)이 올여름의 중학교 교과서 채택과 관련해 교원용으로 각 교과서를 비교 검토한 자료 속에서, '일본의 고유영토인 다케시마(=독도)'에 대해 「일본령이라고 할 수 있는 역사적 근거는 없다
독도신문   2012-01-03
[투데이북한] "김정은 탱크부대 시찰은 선군 선포식"<조선신보>
재일본조선인총연합회(조총련) 기관지 조선신보는 3일 김정은 북한 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부위원장이 새해 첫날 `탱크사단'을 시찰한 것은 "선군정치 방식을 계승하는 힘찬 발걸음"이라고 밝혔다.   이 신문은 이날 `새해 벽두 탱크사단
독도신문   2012-01-03
[한일우호] 주한미군 야간통행금지 무기한 연장
오는 6일 끝날 예정이었던 전국 주한미군의 야간통행 금지조치가 무기한 연장된다.   제임스 D. 서먼 주한미군사령관은 예하부대 지휘관 협의 끝에 야간 통금조치를 추가지시가 있을 때까지 재연장하기로 했다고 주한미군이 3일 밝혔다.&nb
독도신문   2012-01-03
[투데이북한] 中매체 南北정상 신년동정 보도, 여전히 北 먼저
중국 매체들이 김정일 북한 국방위원장 사후에도 예전처럼 남북한 소식을 다룰 때 북한을 앞자리에 놓는 태도를 유지하고 있다.   국영 중국중앙(CC)TV는 2일 밤 메인 뉴스 프로그램 '신원롄보(新聞聯播)'를 통해 북한의 새 최고 지도
독도신문   2012-01-03
[언론보도 종합] 정부, 中과 사회보장협정 체결 추진
정부가 중국에 근무하는 우리 국민의 세금 부담을 덜기 위해 중국 정부와 사회보장 협정 체결을 추진 중이다.   중국에서 지난해 10월 사회보장법이 발효되면서 중국 체류 중인 한국인 근로자들에게 이중부담이 가해질 우려가 제기되는 데 따
독도신문   2012-01-03
[국회25시] 예고편 영화에도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 도입
영화 예고편에도 청소년 관람불가 등급이 도입되고 청소년들은 노래방·PC방·비디오방의 기능을 합해 놓은 이른바 '멀티방'의 출입이 금지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지난해 12월 29-30일 이 같은 내용이 포함된 '영화 및 비디오물에 관
독도신문   2012-01-03
[청와대·정부·지자체뉴스] 李대통령 "고졸 취업 신속히 늘려야"
 이명박 대통령은 3일 "신속히 제도를 뒷받침해서 고졸 취업을 늘려야 한다"고 말했다.   이 대통령은 이날 정부과천청사에서 열린 기획재정부 업무보고에서 "IT(정보기술)ㆍ인터넷 시대에는 고교만 졸업해도 충분히 사회활동
독도신문   2012-01-03
 411 | 412 | 413 | 414 
신문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불편신고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우체국 사서함 제1135호.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국회대로 800. 진미타워(국회의사당 앞)
대표전화 : 02) 782-0008   |  팩스 : 02) 782-0104  |  이메일 : dokdotimes@daum.net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60  |  사업자등록번호 : 2001년 6월1일 등록번호 107-19-79815  |  통신판매업신고 : 서을영등포아 0745호
편집자문위원장 : 허대범  |  고문:이규윤  |  부설:리서치  |  전문: 독도연구:조경래 박사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金斗洙
Copyright © 2000 ~ 2013 독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독도신문 후원계좌 농협은행 816901-04-023500 독도신문 김두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