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11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국회1인시위] 대학 강사의 교원지위 회복을 바라는 1인시위
대학강사교원지위회복과 대학교육정상화 투쟁본부 소속인 김동애(67)씨는 30일 국회 정문에서 1인시위를 벌였다. 김 씨는 대학강사 교원지위에 관련된 내용과 제주.한반도 미 해군기지에 관해서 주장하였고, "시간강사법 재개정이 제대로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재우 기자   2013-09-30
[국회1인시위] 뉴타운 관련 의혹이 국회앞 시위까지...
27일 국회 정문에서 붉은 현수막이 휘날렸다. '양천구 신정 개계발 2-1구역 내 재산 수호 정화 위원회' 소속인 이계원(55)씨가 뉴 타운과 관련해서 1인 시위를 벌이고 있다.
김재우 기자   2013-09-27
[국회1인시위] 공정방송을 위한 대국민 약속이행 촉구 1인시위
전국언론노동조합 관계자가 25일 국회 정문에서 공정방송을 위한 대국민 약속이행과 여야 합의 촉구를 주장하는 1인시위를 벌이고 있다. 세부 내용으로는 공영방송 지배구조 개선, 보도제작자율성 법제화, 해직언론인 복직 등 이 있다.
김재우 기자   2013-09-26
[국회1인시위] 한국3M 노동조합 백순철씨의 1인시위
25일 오후 한국3M 노동조합 소속 백순철(36)씨가 국회 정문에서 1인시위를 벌이고 있다. 백 씨는 4년 전 회사 내 노동조합을 만든다는 이유로 부당하게 해고 당한 것에 대해 1인시위를 벌이고 있는 것 이라 전했다.
김재우 기자   2013-09-26
[국회1인시위] 노래연습장에서는 노래연습장 전용맥주를.
12일, 국회정문앞에서 노래방업주가 캔맥주 판매허용요구 1인시위를 벌이고 있다. 이달 9일에도 조모씨가 비슷한 내용의 1인 시위를 벌인적이 있었다.
김재우 기자   2013-09-12
[국회1인시위] '재개발을 멈춰주세요'
전국개발지역대책연대 소속인 정종숙(47)씨가 11일 국회정문에서 1인시위를 벌이고 있다. 정 씨는 뉴타운을 결사 반대 하며 '서민을 죽이는 재개발 법안 반대'를 강하고 주장했다./김재우기자
김재우 기자   2013-09-11
[국회1인시위] '통진당은 즉각 해체하라'
나라사랑구국단체연합회소속의 서병근(60)씨등 6명이 11일 국회 정문에서 시위를 벌이고 있다. 서 씨 등은 이날 '통진당 해체하라'는 주제로 태극기를 휘날리며"통합진보당의 '진보적 민주주의 사회'를 실현하겠다는 것은, 현재 대한민국이 채택하고 있는 자
김재우 기자   2013-09-11
[국회1인시위] 노래방 캔맥주 자율판매 허용요구
서울시내에서 노래방을 운영하는 조모씨가 6일, 국회 정문앞 에서 노래방에서 캔맥주를 팔 수 있도록 허용해주는대신, 세금을 납부하는 정책을 펴줄 것 을 호소하며 시위를하고있다. 독도신문
김재우 기자   2013-09-09
[국회1인시위] 종북세력 이땅에 발붙이지 못하도록 하라
국회가 통합진보당 이석기 의원에 대한 체포동의안 처리를 앞둔 4일, 한 시민이 종북세력들이 발을 붙이지 못하도록 해야 한다고 주장하며 국회앞에서 1인시위를 벌이고 있다.
김재우 기자   2013-09-05
[국회1인시위] 이석기 제명, 통진당을 해체하라
5일 국회 정문에서 사회운동가 김흥근씨가 이석기의원 제명과 통진당 해체를 주장하는 1인시위를 벌이고 있다. 김 씨는 '자유는 지키는 자만이 차지 할 수 있고, 공생하며 용서하는 화합의 정서가 필요하다'고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전한바 있다. / 독도신문
김재우 기자   2013-09-05
[국회1인시위] 대한무궁화 중앙회, 이석기를 즉각 제명하라
무궁화 운동을 통하여 선진조국창조의 국민운동을 목적으로 한 대한무궁화중앙회 회원들이 4일 국회 정문에서 이석기의원 '내란모의'와 관련해 시위를 벌이고 있다./김재우 기자
김재우 기자   2013-09-05
[국회1인시위] 전국공무원노조 박용석씨, 해고공직자 복직시위
전국공무원노조 충북 교육청 소속 박용석씨가 국회 정문 에서 1인 시위를 벌이고 있다.김 씨는 노동 조합 활동으로 해고된 135명 중 1명으로, 이 135명은 릴레이 형식으로 자신들에게 닥친 부당함을 주장하고 있다고 말했다. /김재우기자
김재우 기자   2013-08-28
 1 | 2 | 3 | 4 | 5 | 6 
신문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불편신고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우체국 사서함 제1135호.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국회대로 800. 진미타워(국회의사당 앞)
대표전화 : 02) 782-0008   |  팩스 : 02) 782-0104  |  이메일 : dokdotimes@daum.net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60  |  사업자등록번호 : 2001년 6월1일 등록번호 107-19-79815  |  통신판매업신고 : 서을영등포아 0745호
편집자문위원장 : 허대범  |  고문:이규윤  |  부설:리서치  |  전문: 독도연구:조경래 박사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金斗洙
Copyright © 2000 ~ 2013 독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독도신문 후원계좌 농협은행 816901-04-023500 독도신문 김두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