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 독도뉴스 > 언론보도 종합
인류 농경문화는 빵이 아닌 맥주가 촉발했나?
독도신문  |  dokdotimes@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14  01:13:0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곡물재배 수천년 전 돌절구서 맥주 양조 흔적 발견

인류가 곡물을 본격적으로 재배하기 전에 이미 야생 곡물을 이용해 맥주를 만들어 마셨다는 고고학적 증거가 발견됐다. 곡물 재배가 빵이 아닌 맥주를 위해 시작됐다는 주장에 힘을 실어주는 것으로 보인다.

스탠퍼드대학 동아시아 언어·문화학과 고고학자 류리(劉莉) 박사가 이끄는 연구팀은 이스라엘 카르멜 산의 선사시대 동굴에서 발견된 1만3천년 전 돌절구의 용도와 이에 남아있는 성분 등을 분석한 결과, 맥주 양조 흔적을 발견했다고 학술지 '고고과학저널 리포트(Journal of Archaeological Science:Reports)' 최신호에 밝혔다.

이는 중국 북부에서 발견된 맥주 제조 흔적보다 5천년 이상 앞선 것이다.

맥주잔이나 맥주 제조법이 직접 발견된 것은 아니나 밀이나 보리를 이용해 맥주를 만들 때 나오는 부산물들이 돌절구에서 발견된 것으로 보고됐다.

류 박사는 이스라엘 하이파대학과의 공동 연구에서 라케펫 동굴의 돌절구 3개를 분석 대상으로 삼았다.

   
▲ 라케펫 위치와 분석 대상이 된 돌절구[출처:고고과학저널 리포트/드로르 마얀/아나트 레게브-기기스]

돌절구 2개는 밀과 보리 엿기름을 비롯한 식물로 된 식량을 보관하는 용기로 쓰였던 것으로 파악됐다. 식량은 식물 외피 안의 인피(靭皮)섬유로 싸 절구 안에 넣고 돌로 만든 뚜껑을 덮었던 것으로 추정됐다.

기반암 돌절구는 곡물을 빻고 맥아를 발효해 맥주를 만드는 등의 다용도로 사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팀은 구석기와 신석기 시대 사이에 수렵과 채집으로 반(半) 정착생활을 하며 이 동굴을 이용한 나투프인들이 보리와 밀을 물에 넣어 발아시킨 뒤 말려 엿기름을 만들고, 이를 짓이겨 끓인 뒤 공기 중의 야생효모로 발효하는 과정을 거쳐 맥주를 만들었을 것으로 추정했다.

연구팀은 이런 고대 양조과정에 맞춰 실험실에서 맥주를 제조한 결과, 동굴의 돌절구에서 발견된 것과 비슷한 녹말 알갱이가 생기는 것을 확인했다.

류 박사는 "이는 인류의 가장 오래된 알코올 양조 기록을 보여주는 것"이라고 했다.

연구팀은 나투프인들이 장례나 의식용으로 맥주를 양조해 마신 것으로 보고 있다. 맥주 양조가 원시 공동체를 유지하는 의식과 축제의 한 부분으로 통합돼 있었다는 것이다.

이번 연구를 통해 맥주 양조가 본격적인 곡물 재배보다 수천년 앞서 이뤄진 것으로 나타남에 따라 맥주 양조가 농경문화를 촉발했다는 주장이 힘을 얻게 됐다는 지적도 있다. 고고학계에서는 이미 60여년 전에 이런 주장이 제기된 바 있다.
 

독도신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불편신고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우체국 사서함 제1135호.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국회대로 800. 진미타워(국회의사당 앞)
대표전화 : 02) 782-0008 (대표이동HP)011-592-2267  |  팩스 : 02) 782-0104  |  이메일 : dokdotimes@daum.net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60  |  사업자등록번호 : 2001년 6월1일 등록번호 107-19-79815  |  통신판매업신고 : 서을영등포아 0745호
편집자문위원장 : 허대범  |  고문:이규윤  |  부설:리서치  |  전문: 독도연구:조경래 박사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金斗洙
Copyright © 2000 ~ 2013 독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독도신문 후원계좌 농협은행 816901-04-023500 독도신문 김두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