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382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일본의 독도야욕] 야후재팬, 태풍 '난마돌'때 독도를 일본땅으로 표기
일본 최대 포털사이트인 야후재팬이 최근 태풍 '난마돌'이 일본 열도를 관통할 때 날씨 정보를 제공하면서 독도를 일본 땅으로 표기한 것으로 드러났다.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이러한 내용에 대해 항의하고 시정을 요구했다고 22일 밝혔다. 야후재팬 사이트와
독도신문   2022-09-22
[일본의 독도야욕] 한국 연이틀 독도 주변 조사…日 "중지하라" 억지 주장
한국 선박이 연이틀 독도 주변에서 해양조사를 하자 일본 정부가 조사 수역이 자국의 배타적경제수역(EEZ)이라고 억지 주장하며 조사 활동을 중지하라고 요구했다. 한국 정부는 정당한 활동이라며 일본의 주장을 일축했다. 일본 요미우리신문은 31일 "한국 국
독도신문   2022-05-31
[일본의 독도야욕] "일본 정부, 한국 선박 독도 주변 해양조사에 항의"
일본 정부가 29일 한국 선박의 독도 주변 해양조사에 항의했다고 교도통신과 산케이신문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일본 외무성은 한국 조사선이 독도 인근 해역에서 와이어 같은 것을 바닷속으로 투입하고 있는 것을 확인했다고 발표했다. 한국 측은 일본 측의
독도신문   2022-05-30
[일본의 독도야욕] 외교부, '韓 무허가 해양조사' 日언론 시비에 "정당 활동" 일축
외교부는 한국의 국영기업이 독도 남방 일본 배타적경제수역(EEZ) 내에서 무허가 해양조사를 한 것으로 의심된다는 일본 언론의 지적에 "정당한 활동이었다"고 일축했다. 외교부 당국자는 17일 '한국, 다케시마(竹島·일본이 주장하는 독도의 명칭) EEZ에
독도신문   2022-05-18
[일본의 독도야욕] 외교부, 일본 독도 측량계획 항의 일축
일본 정부가 한국 정부의 독도 정밀 측량 계획에 대해 외교 경로를 통해 항의했다고 산케이신문이 27일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한국 정부는 무인기(드론)를 동원해 독도의 지형과 주변 해역을 정밀 측량할 계획입니다. 이에 대해 일본 정부는 외교 경로
독도신문   2022-04-28
[일본의 독도야욕] 日 기시다 내각 첫 외교청서도 '독도=일본 땅' 억지 되풀이
"韓 독도 불법 점거" 5년째…'한국=중요한 이웃 나라' 표현 유지韓 "우리 고유의 영토인 독도에 대한 부당한 주장 철회해야" 항의 일본 정부는 기시다 후미오 총리 취임 이후 처음 내놓은 '2022 외교청서'에서도 독도가 '일본 땅'이라고
독도신문   2022-04-22
[일본의 독도야욕] 역사왜곡 조장한 日교과서 검정기준 개정과 각의결정
검정기준 개정 "정부 견해나 최고재판소 판례를 토대로 기술"각의결정 "'강제노동' '종군 위안부' 표현 적절하지 않다" 최근 일본 문부과학성 검정에서 합격 판정을 받은 새 고교 역사 교과서는 '강제연행' 등의 표현을 거의 삭제해 기존 교과서보다 일제의
독도신문   2022-04-18
[일본의 독도야욕] 日고교 사회과목 교과서 81%에 '독도=일본 땅' 기술
日정부 검정 결과…세계사에도 독도 영유권 주장 추가돼독도를 '다케시마'로 표기한 일본 고교 교과서 29일 일본 문부과학성의 검정을 통과한 고등학교 사회과목 교과서 대부분에 '독도=일본 땅'이라는 일본 정부의 부당한 주장이 반영됐다. 이번에
독도신문   2022-03-30
[일본의 독도야욕] 日교과서 정부 견해 따라 수정 14건 사상최다…"정부 개입 우려"
올해 일본 역사 교과서 검증 과정에서 자국 정부 견해에 따라 '종군 위안부'나 '강제연행' 등의 표현을 삭제하거나 수정한 경우가 총 14건으로 2015년 이후 최다로 나타났다. 연합뉴스가 29일 종료한 일본 문부과학성 교과서 검정 결과를 분석한 결과
독도신문   2022-03-30
[일본의 독도야욕] 日고교 사회과목 교과서 81%에 '독도=일본 땅' 기술
日정부 검정 결과…세계사에도 독도 영유권 주장 추가돼독도를 '다케시마'로 표기한 일본 고교 교과서 29일 일본 문부과학성의 검정을 통과한 고등학교 사회과목 교과서 대부분에 '독도=일본 땅'이라는 일본 정부의 부당한 주장이 반영됐다. 이번에
독도신문   2022-03-29
[일본의 독도야욕] "일본 정부 다케시마의 날 행사에 10년째 차관급 파견"
일본 정부가 독도가 일본 땅이라고 주장하며 지방자치단체 등이 개최하는 "다케시마(竹島·일본이 주장하는 독도의 명칭)의 날" 행사에 올해로 10년 연속 정부 고위급 인사를 파견할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 정부는 시마네(島根)현 등이 22일 시마네현 마쓰에
독도신문   2022-02-18
[일본의 독도야욕] 독도 그림 설 선물 반송 日에…서경덕 "분쟁지역 만들려는 꼼수"
주한국 일본대사관이 문재인 대통령의 설 선물 상자에 독도가 그려졌다는 이유로 반송하고 항의한 것에 대해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는 "독도를 국제 분쟁지역으로 만들기 위한 꼼수 전략"이라고 비판했다. 주한국 일본대사관은 21일 청와대가 문 대통령과 김정숙
독도신문   2022-01-24
[일본의 독도야욕] 日, 사도광산 세계유산 '꼼수' 등재 포기하나…"보류 조율"
"韓반발에 어렵다"…난징학살 등재 방해·군함도 '먹튀'도 부담아베 등 자민당 보수·우익 "추천하라" 압박…선거 앞두고 고심 일본 정부가 일제 강점기 조선인 강제 노역 현장인 사도(佐渡) 광산의 유네스코 세계유산 추천을 보류하는
독도신문   2022-01-20
[일본의 독도야욕] 외교부 "日외무상 부당한 독도주장 항의…즉각 철회 엄중 촉구"
외교부는 17일 하야시 요시마사(林芳正) 일본 외무상이 정기국회 외교연설에서 부당한 독도 영유권 주장을 반복한 데 대해 "강력히 항의하며, 이를 즉각 철회할 것을 엄중히 촉구한다"고 밝혔다. 외교부는 이날 대변인 성명을 통해 이같이 밝히고 "일본 정부
독도신문   2022-01-18
[일본의 독도야욕] 한일 관계, 독도 문제로 다시 냉각
한일 관계가 독도 문제로 다시 냉각되고 있다. 최근 미국에서 열린 한·미·일 차관 협의회가 일본 측의 거부로 공동기자회견이 무산되기도 했다. 당시 일본의 한국 경찰청장의 독도 방문을 이유로 공동기자회견을 하지 않겠다고 통보했고 이후 양국 정부가 책임
독도신문   2021-11-29
[일본의 독도야욕] 미국 국무부, "독도, 한일 간 문제" 책임론 부인
미국 국무부가 한일 간 독도(일본명 다케시마) 관련 분쟁의 책임을 미국에 돌린 한국 여당 대표의 비판에 대해 미국과 관계없는 사안이라고 선을 그었다. 독도 영유권 문제와 관련해서는 어느 나라편도 들지 않겠다는 게 미국의 속내다. 당사국인 한일 두 나라
독도신문   2021-11-26
[일본의 독도야욕] '안 되는 거 알면서'‥日자민당 '독도 ICJ 제소' 움직임, 속셈은
일본 집권 여당인 자민당이 김창룡 경찰청장의 독도 방문을 두고 별도의 조직을 당내에 두고 국제사법재판소(ICJ) 제소 방안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의 독도 영유권 주장에 대한 야욕이 노골화되고 있는 것이다. 25일 아사히신문에 따르면 자민당
독도신문   2021-11-26
[일본의 독도야욕] 한일, 서울서 국장협의…독도·과거사 평행선에도 "협의 가속화"
일본의 한미일 공동 기자회견 불참 등으로 한일 간 갈등이 부각된 상황에서 양국 국장급 당국자가 서울에서 깜짝 협의를 했다. 이상렬 외교부 아태국장은 22일 오후 서울 외교부 청사에서 후나코시 다케히로(船越 健裕)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과 국장 협
독도신문   2021-11-23
[일본의 독도야욕] 일본 이어 중국·러시아까지 독도 탐내나…군용기 또 접근
중·러, 2019년 이어 또 독도 인근 비행日, 중·러 독도 진입 이유 영유권 주장 일본이 한국 경찰청장의 독도 방문에 반발하며 한미일 정부 공동 기자회견을 거부한 데 이어 중국과 러시아가 독도 인근 상공에 군용기를 보내는 등 주변국이 독도를 놓고 심
독도신문   2021-11-22
[일본의 독도야욕] 靑 "일본의 한미일 회견 불참, 매우 이례적…독도는 우리 영토"
청와대는 18일 일본이 김창룡 경찰청장의 독도 방문을 이유로 한미일 외교차관 공동기자회견을 무산시킨 것을 두고 "그런 이유로 (회견에) 불참한 것이 사실이라면 매우 이례적인 것"이라고 평가했다. 청와대 핵심관계자는 이날 기자들과 만나 "독도는 역사적,
독도신문   2021-11-19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불편신고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우체국 사서함 제1135호.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국회대로 800. 진미타워(국회의사당 앞)
대표전화 : 02) 782-0008   |  팩스 : 02) 782-0104  |  이메일 : dokdotimes@daum.net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60  |  사업자등록번호 : 2001년 6월1일 등록번호 107-19-79815  |  통신판매업신고 : 서을영등포아 0745호
편집자문위원장 : 허대범  |  고문:이규윤  |  부설:리서치  |  전문: 독도연구:조경래 박사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金斗洙
Copyright © 2000 ~ 2013 독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독도신문 후원계좌 농협은행 816901-04-023500 독도신문 김두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