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인
왼쪽
오른쪽
기사 (전체 13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독도자료·여론조사] 반크“독도가 한라산보다 더 높다”
사이버 외교사절단 반크는 18일 독도의 서도와 동도가 한라산보다 더 높다라는 주장을 내놓고 있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반크가 이날 유튜브에 올린 ‘독도, 생각의 한계’(http://youtu.be/dKzs3cusUnM)라는 영상의 도입부에 따르면 “독
김재우 기자   2013-11-18
[독도자료·여론조사] 미국워싱턴서 커지는 ‘한-일양비론’..“현명한 대응 필요”
미국 워싱턴의 대표적 싱크탱크 가운데 하나인 스팀슨센터의 타츠미 유키 연구원이 지난 5일(현지시간) 미국 언론에 기고한 칼럼을 통해 “분명 일본 지도자들은 주변국들과의 화해노력을 해치는 행동을 삼가야 한다. 그러나 과거사 문제를 놓고 일본을 때리는 사
김재우기자. 안소영기자. 강철수기자   2013-11-11
[독도자료·여론조사] 정부, 강제징용 배상문제 입장 정리에 고심계속
일본의 재계가 6일 한국인 강제징용 피해자에 대한 한국 법원의 배상 판결에 공개적으로 우려를 표하면서 우리 정부 입장이 다시 주목받고 있다. 정부는 양국간 과거사 보상문제 등을 규정지은 1965년 ‘한일청구권협정’으로 강제징용 보상문제가 해결됐다는 입
강철수, 안소영   2013-11-07
[독도자료·여론조사] 충격..“일본 731부대, 민간인 지역서 페스트균 실험”
일제 ‘731부대’가 중국 내 민간인 거주 지역에서 세균을 살포하는 실험을 해 수천명을 숨지게 했다는 주장이 제기돼 충격을 주고 있다. 특히 세균 무기를 개발하려고 잔혹한 생체 실험을 한 것으로 악명 높은 731부대의 악령이 얼마나 잔인했는 가를 웅변
안소영   2013-10-30
[독도자료·여론조사] 국가기록원, 독도·조선해 관련 지도 복원 공개
안전행정부 국가기록원(원장 박경국)은 독도의 날(10.25.)을 맞아 독도와 동해 관련 고지도를 복원·복제해 일반에 공개한다고 밝혔다.이번에 국가기록원이 복원해 공개하는 지도는 ‘신제여지전도 新製輿地全圖’(1844), ‘해좌전도 海左全圖’(19세기)이
안소영   2013-10-24
[독도자료·여론조사] 독립기념관 일본군 제731부대 세균전 최초 전시
독립기념관에 세균 무기 개발을 위해 잔혹한 생체 실험을 자행한 것으로 악명 높은 일제 ‘731부대’의 당시 실물자료가 처음으로 전시된다고 독립기념관이 8일 밝혔다. 전시회 개막식은 오는 10일 오전 11시 독립기념관 제7관 앞에서 개최된다. 김능진 독
김재우 기자   2013-10-08
[독도자료·여론조사] 김한길 "어떤 왜곡도 '독도는 한국땅' 바꿀 수없어"
민주당, 독도에서 부르는 애국가 민주당 김한길 대표가 광복절을 이틀 앞둔 13일 독도를 방문했다.김 대표는 이날 오전 최고위원들과 함께 헬기 편으로 독도를 방문해 독도경비대로부터 현황을 보고받고 섬을 둘러봤다.김한길 대표는 '한국령'이라고 글씨가 새겨
독도신문   2013-08-14
[독도자료·여론조사] '독도 잃으면 나라도…' 울릉도에 이색 광고판 등장
울릉도 도동항에 있는 NH농협 건물 외벽에 만들어진 대형 독도 광고.광복 68주년 기념일을 맞아 독도의 관문인 울릉도에 대형 독도 광고판이 세워진다.광고는 울릉도 도동항에 있는 NH농협 건물 벽면에 가로·세로 약 15m 크기의 벽화로 만들어지고 있다.
독도신문   2013-08-14
[독도자료·여론조사] '한국사를 수능 필수과목으로'…독도에서 서명운동
'한국사를 수능 필수과목으로'독립기념관 독도학교 초대 교장인 서경덕 성신여대 교수가 7일 독도에서 한국사를 수학능력시험(수능) 필수과목으로 선정하기 위한 대국민 100만 명 서명운동을 벌였다.서 교수는 이날 독도학교 가족 70여명과 함께 독도를 찾아
독도신문   2013-08-08
[독도자료·여론조사] 경북도·도의회 "日 방위백서 즉각 폐기 촉구"
경북도지사 일본 방위백서 규탄 김관용 경북도지사와 경북도의회는 9일 일본이 올해 방위백서에도 독도가 일본땅이라고 주장한 것에 대해 방위백서의 즉각 폐기를 촉구했다.김 도지사는 이날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일본의 영토 도발은 이미
독도신문   2013-07-09
[독도자료·여론조사] 박대동 국회의원 발의, 독도의용수비대원 국립묘지 안장법 국회 통과.
새누리당 울산 북구출신 박대동(사진) 국회의원 대한민국 교유영토 ‘독도수호’의 중심부로 각인된 독도의용수비대원들도 국민묘지에 안장하게 됐다. 새누리당 울산 북구출신 박대동(사진) 국회의원은 이 같은 내용을 골자로 대표 발의한 ‘국립묘
독도신문   2013-06-30
[독도자료·여론조사] ‘제1기 독도사관학교’ 고양에서 시작.
▶사진설명=16일 독도사관학교 개강식 (사진제공)  영토지킴이 독도사랑회(이사장·길종성)는 '제1기 독도사관학교 개강식'을 16일 고양 한뫼초등학교에서 개최했다. 이는 독도의 소중함과 우리 영토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학생들
독도신문   2013-06-19
[독도자료·여론조사] 일본군 위안부 기록집 영문판 美전역 배포
우리 정부가 펴낸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구술기록집이 영어로 번역돼 이르면 올해 말 미국 전역에 배포된다. 국무총리 소속 '대일항쟁기 강제동원 피해조사 및 국외 강제동원 희생자 등 지원위원회'는 지난 2월 위원회가 발행한 '들리나요? 열두 소녀의 이야기
독도신문   2013-06-07
[독도자료·여론조사] "독도는 한국 땅"…日 학자들 독도서 선언
독도 도착 첫 일본인/사진설명일본의 역사학자 등으로 구성된 '다케시마를 반대하는 시민모임' 회원 3명이 23일 독도에서 "독도는 한국 땅"이라고 선언했다.이들은 이날 오전 7시 울릉군 사동항에서 독도학당 관계자, 중국·인도 유학생 등 19명과 함께
독도신문   2013-06-03
[독도자료·여론조사] '일본어 독도홈피' 8월 개설…정부, 홍보 강화
정부가 8월께 독도에 대한 우리의 기본입장과 그 근거 등을 담은 일본어로 된 독도 홈페이지를 개설한다. 다양한 외국어로 된 독도 홈페이지를 개설해 독도에 대한 정부 입장을 대외적으로 알리려는 목적에 따른 것이다.외교부는 최근 조달청 나라장터에 '201
독도신문   2013-04-25
[독도자료·여론조사] "일본 독도 영유권 주장은 2차대전 결과 무력화 시도"
하늘에서 바라본 독도의 모습 /자료사진 러시아 전문가가 최근들어 군사력 강화 등 우경화 움직임을 보이면서 주변국들과 영토 문제를 첨예화시키는 일본을 강하게 비판했다.러시아의 유명 작가이자 언론인인 아나톨리 살루츠키는 최근 자국 관영 신문 '로시이스카야
독도신문   2013-04-19
[독도자료·여론조사] 뉴저지 한인들, 美 교과서 동해 표기 서명운동
모든 지도에서 동해와 일본해를 병기한 미국 한 출판사의 세계지리 교과서./연합뉴스  자료사진미국 뉴저지주 한인들이 교과서의 '일본해' 표기를 '동해'로 바꿔달라고 교육 당국에 요구하는 서명운동을 전개하고 있다.서명운동에는 뉴저지한인회, 뉴저지
독도신문   2013-03-18
[독도자료·여론조사] 한일, 불상 반환 의견교환…유네스코협약 적용관건
일본서 보관 중이던 동조여래입상과 관세음보살좌상. /자료사진일본에서 도난된 뒤 국내에 반입된 불상의 처리 문제를 놓고 한일 양국이 외교채널을 통해 실무적으로 의견 교환을 시작한 것으로 알려졌다.이번 사안에 유네스코의 관련 협약을 적용할지가 처리 방향을
독도신문   2013-03-06
[독도자료·여론조사] "일제는 조선인 혈액형 분류에 집착했다"…이유는
A형과 B형으로 혈액형만으로 '인종계수'를 처음 만든 힐슈펠트의 인종분류-&llt;대한의사학회지 논문 중 발췌&ggt;3.1절을 하루 앞둔 가운데 일제치하 의료진이 식민지 역사관을 만들기 위해 1920년대부터 한국인에 대한 혈액형 분류 연구에 집착했던
독도신문   2013-03-01
[독도자료·여론조사] 朴당선인 "한반도신뢰프로세스 진전 어려운 상황"
국정과제토론회 참석한 박근혜 당선인/사진설명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은 14일 새 정부의 대북 정책 기조인 '한반도 신뢰프로세스'와 관련, "현재 상황은 이런 생각을 진전시키기 어려운 상황"이라고 밝혔다.박 당선인은 이날 통의동 집무실에서
독도신문   2013-02-14
 1 | 2 | 3 | 4 | 5 | 6 | 7 
신문사소개   기사제보 광고문의 불편신고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 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 우체국 사서함 제1135호. 서울시 영등포구 여의도동 국회대로 800. 진미타워(국회의사당 앞)
대표전화 : 02) 782-0008   |  팩스 : 02) 782-0104  |  이메일 : dokdotimes@daum.net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 01260  |  사업자등록번호 : 2001년 6월1일 등록번호 107-19-79815  |  통신판매업신고 : 서을영등포아 0745호
편집자문위원장 : 허대범  |  고문:이규윤  |  부설:리서치  |  전문: 독도연구:조경래 박사  |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金斗洙
Copyright © 2000 ~ 2013 독도신문. All rights reserved.
<독도신문 후원계좌 농협은행 816901-04-023500 독도신문 김두수 >